연재

 해이수 장편소설 『십번기』 이홍렬(조선일보 바둑전문기자) 내게도 중3 시절이 있었던 것으로 추측된다. 추측이라니. 별반 떠오르는 추억이 없으니 그렇게 말할 수밖에 없다. 이팔청춘 인생 1차 클라이맥스에 계속읽기→
2015.05.04
 김나정 장편소설 『구야, 조선 소년 세계 표류기』  글_원종국(소설가) 학교에서 ‘소설 창작’ 수업을 할 때 이런 흰소리를 가끔 한다. “영화를 찍을 땐 고민해야 될 게 계속읽기→
2015.02.23
리처드 휴스 장편소설 『자메이카의 열풍』 글_서효인(시인) 열 살 때였다. 사촌 형이 자신의 어머니, 즉 큰이모의 지갑에서 만 원짜리 지폐 여러 장을 슬쩍해왔고, 비슷한 또래의 계속읽기→
2015.02.04